작성일 댓글 남기기

#일상 #파넬 #카페 #라떼 #가든 #여권 #수영장 #샐러드 #생일파티 #와규 #꽃갈비 #와인 – Auckland

친구가 샵을 오픈했다고해서 구경하러 갔어요.
오픈한지는 좀 지났는데, 이제야 가보게 되었네요 😎
바라 라는 샵이고, 파넬에 있어요.
패션에 관심 많으신 분이면 한번 가보면 좋을것 같네요.
사고싶은 옷이 좀 있었는데,
저에게는 아직 소화하기 힘든 옷들이라 나중에 때가되면 구매예정🤣
바로 옆의 카페.
커피가 맛있었어요.
사진 보니까 또 가고 싶네요. 담에 시티 나가면 들리는걸로.
라떼 아트도 이쁘게 잘하고,
친구는 우유대신 오트밀크를 했던데
맛이 괜찮더라고요
담번에 먹어보는걸로
카페 화장실에 있던 휴지
이거 전에 어디서 본것도 같은데,
휴지를 이런걸 쓰다니…
작은 디테일까지 신경쓰는 🧐
코로나 때문에 뒤로 밀리고 있던 가든을 정리했어요.
제가 한건 아니고 ㅋㅋㅋㅋㅋ
가든이 깨끗해지니 기분이 좋은데,
나무에 꽃들이 너무 많이 떨어져서 다시 지저분해졌어요…
캔디에게 아이폰을 줬더니 잘 가지고 놀더라구요.
친구랑 페이스 타임도 하고 😍
새 여권도 만들었어요. 날짜가 지난줄 몰랐는데, 필요한 일이 있어서 새로 만들었네요.
인터넷으로 신청하면 되니 편했어요.
사진도 아이폰으로 찍어서 보내고
한국도 인터넷으로 신청할수 있나요?
캔디 한국에서 여권 만들때 막 동사무소인지 가서 머하고
사진 찍어서 프린트해서 가져가고 등등등
사진을 프린트 안하고 그냥 보내면 되니까 넘 편했어요.
근데 여기는 여권 만들때 아는 사람의 뉴질랜드 여권 정보를 입력해야해요.
저는 아는 형의 날짜 지난 여권 정보를 넣었는데, 신청이 되더라구요 😂
저는 저녁은 항상 샐러드를 먹어요.
이날은 소세지랑 월넛 치아바타를 버터에 구워서 함께 먹었는데,
너무 맛있게 먹었어요 😋
운동을 달리기를 했는데, 발에 무리가 왔는지 통증이 생겨서
당분간 수영을 하려고 등록했어요.
어렸을때 수영을 10년 가까이 해서 수영은 좀 하는편이에요 😁
오랜만에 수영하니까 재밌더라구요.
오클랜드 시에서 운영하는 수영장이라서 가격도 싸고 좋아요.
담번에 리뷰 할게요
어제는 캔디 베프의 동생이 1살 생일이라서 생일 파티를 했어요 ㅋ
동생이 생일인데, 누나들이 더 신났네요 😎
소주 2병에 와인 2병을 형이랑 마셨는데,
다음날 정말 힘들었어요 ㅋ
오랜만에 와규 꽃갈비를 먹었어요. 근데, 마블링이 한줄만 좋고 나머지는 좀 그렇죠? 😅
사장님께 이거 한줄 빼고 나머지는 평범하다고 그랬더니 조금 깎아주시더라구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와인은 지난번 와인 세일때 사온건데 넘 맛있네요. 🥰